20170220095644_1022522_1500_1631 (2).jpg



사막시편(Desert Poems)


-절망에 기대어


                                            김호길(1943-)

기댈 곳 절망 뿐일 때
절망에라도 기대야지.
구름이 석양에 기대듯
서산이 노을에 기대듯
기댈 곳 지푸라기도 없을 때
너 절망 품에 기대야지.


-절망이 절망에게


절망이 산만큼 높고
절망이 하늘에 닿을 때
큰 절망 작은 절망
까마득 불러들여
그렇게 어깨동무하네.
그래서 장엄 莊嚴 할 수 있네.


-From One Despair to Another

When despair is as high as a mountain,
When despair reaches the sky,
Gather a huge crowd of
Big despair and small despairs.
They wrap their arms, shoulder to shoulder,
To show off their grandeu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