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441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쟁기를 잡은 사람

빌 4:11-13

 


0?ui=2&ik=74fc5dee1d&attid=0.1&permmsgid



   사도 바울의 배가 불렀을 때가 있었을까요그의 살림이 풍부했던 적이 있었을까요예수님을 만나기 전에는 그랬습니다그러나 예수님을 만난 이후부터 바울에게는 배부름 보다는 배고픔이풍부 보다는 궁핍이 더 많았습니다그래서 바울은 내가 궁핍하므로 말하는 것이 아니다.”(4:11)라고 했습니다그 뜻은 나는 배고프고나는 가난하다고 한 것입니다그러나 바울은 그 말을 한 이후에 더 놀라운 말을 했습니다그는 한 가지 비밀을 공개하겠다고 했습니다영어 성경들은 그것을 비밀(secret)’이라고 번역했고한글 성경들은 비결(祕訣)’이라고 번역했습니다. “일체의 비결을 배웠노라.”(4:12) ‘비결의 사전적 의미는 세상에 알려져 있지 않은 자기만의 뛰어난 방법이라고 되어있습니다요즘 요식업계에서 성공한 사람들에게는 자신만이 아는 독보적인 조리법을 가지고 있습니다그 비결은 철저히 극비 속에 숨겨져 있습니다그 비법(祕法)을 전수받기 원하는 사람들은 긴 줄도 마다하지 않고 섭니다.

 

   그런데 바울은 그 비밀그 비법그 비결을 아낌없이 공개했습니다. 내가 궁핍하므로 말하는 것이 아니니라어떠한 형편에든지 나는 자족하기를 배웠노니나는 비천에 처할 줄도 알고 풍부에 처할 줄도 알아 모든 일 곧 배부름과 배고픔과 풍부와 궁핍에도 처할 줄 아는 일체의 비결을 배웠노라.”(4:11-12)라고 했습니다. “어떠한 형편에든지 나는 자족하기를 배웠다.”라고 말한 것은 그의 형편이 어떻게 변하든지그가 처한 상황이 설령 최악이 된다할지라도 중심을 잃지 않는균형을 잃지 않는밸런스를 잃지 않는 일체의 비결을 배웠다고 한 것입니다특별히 바울이 그 비밀을 공개했던 것은 그가 터득한 그 비법그 비결그 비밀을 모든 크리스천들이 전수 받기를 원했기 때문이었습니다.

 

   가끔 주목받았던 크리스천들이 자살이란 극단적 선택을 했다는 보도를 볼 때마다 또 한 사람이 중심을 잃고 어둠 속으로 떨어졌구나.”하는 깊은 한숨이 나옵니다지갑에 돈이 많을 때는 교회 여러 부서에서 열심히 섬겼던 사람이갑자기 셋방살이로 내려가게 되면 교회도 돈 없으면 못 다녀!”하면서 신앙생활까지 끊어버립니다그 사람도 영적 밸런스를 잃고 어둠으로 떨어진 사람입니다.

 

   지난 몇 달 동안 필리핀미얀마캄보디아를 바쁘게 다녔습니다. ‘옛날’ 필리핀, ‘옛날’ 미얀마, ‘옛날’ 캄보디아라는 말이 어울리지 않습니다. ‘작년’ 필리핀, ‘작년’ 미얀마, ‘작년’ 캄보디아라는 말도 어울리지 않습니다이제는 한 달 전’ 필리핀, ‘한 달 전’ 미얀마, ‘한 달 전’ 캄보디아라고 말해야 합니다하루가 다르게 변하고 있기 때문입니다. 거침없이 올라가는 고층 빌딩들 때문에 하늘이 점점 좁아지고 있습니다반대로 믿음은 점점 땅으로 떨어지고 있습니다기독교의 순수성도 탁해지고크리스천들까지 십자가에서 눈을 떼고, 고층 빌딩을 바라보면서 정신줄을 놓고 있습니다. “나도 돈을 많이 벌어서 저렇게 높은 곳에서 살다가 죽어야겠다.”라는 생각에 사로잡혀서 삽니다그런 집을 갖지 못하면 하나님을 원망하고가난이 계속되면 그 삶 자체를 슬퍼합니다그래서 선교사의 입에서는정말 큰일이다.”라는 말이 쉬지 않고 나옵니다.

 

   사도 바울이 말한 그 비밀그 비결그 중심그 균형그 밸런스를 필리핀미얀마캄보디아 크리스천들이 확실하게 가질 수 있기를 기도합니다어떤 어려움을 만나도 흔들림이 없는변함이 없는중심이 흔들리지 않는 삶을 살 수 있기를 기도합니다.

 

   바울은 그 놀라운 비밀을 어디에서 찾았을까요그 비결을 어디에서 배웠을까요바울은 그 배움의 원천을 숨기지 않고 공개했습니다. 13절입니다내게 능력 주시는 자 안에서 내가 모든 것을 할 수 있느니라.” 바로 예수 그리스도이셨습니다아무리 궁핍해져도 시험에 빠지지 않고아무리 풍부해져도 거만해지지 않을 수 있었던 것은 그가 자기 자신을 예수 그리스도 안에 깊이 뿌리내렸기 때문이었습니다.

 

   그래서 사도 바울에게 가난한 환경이 주어져도부유한 환경이 주어져도그에게 아무런 영향을 미치지 못했습니다사도 바울이 주목했던 것은 주변 환경이 아니라그가 달려가야만 하는 길즉 그에게 주어진 레이스(race)를 끝까지 잘 마치는 것뿐이었습니다.사도행전 20:24절입니다내가 달려갈 길과 주 예수께 받은 사명 곧 하나님의 은혜의 복음을 증언하는 일을 마치려 함에는 나의 생명조차 조금도 귀한 것으로 여기지 아니하노라.” 바울은 빌립보서 3:13-14절에서 다시 한번 그의 레이스에 대해서 말했습니다.형제들아 나는 아직 내가 잡은 줄로 여기지 아니하고 오직 한 일 즉 뒤에 있는 것은 잊어버리고 앞에 있는 것을 잡으려고 푯대를 향하여 그리스도 예수 안에서 하나님이 위에서 부르신 부름의 상을 위하여 달려가노라.”라고 했습니다.

 

   바울의 목표는 오직 하늘에 있는 푯대를 향하여 끝까지 달려가는 선수가 되는 것이었습니다그래서 경제적인 궁핍이나경제적인 부유가 그의 달음질 앞에 걸림돌이 될 수 없었습니다어떤 환난이나 핍박도 그에게 걸림돌이 될 수 없었습니다얼마나 멋진 레이스입니까? 선교지에 있는 모든 크리스천들이 그 레이스에 합류하여 함께 달려가기를 기도합니다. 

 

   예수님은 일찍이 그 멋진 레이스를 이렇게 표현하셨습니다누가복음 9:62절입니다예수께서 이르시되 손에 쟁기를 잡고 뒤를 돌아보는 자는 하나님의 나라에 합당하지 아니하니라.” 모든 크리스천은 주님으로부터 영광의 부르심을 받은 사람들입니다아무나 주님으로부터 그 부르심을 받는 것이 아닙니다아무나 주님의 일군이 되는 것이 아닙니다그러므로 주님으로부터 부르심을 받고,주님의 일군이 되어 [쟁기를 잡은 사람]이 되었다면궁핍해도 뒤를 돌아보지 않고부요해도 옆을 보지 않고 오직 앞만을 바라 보고 달려가야 합니다그것이 사도 바울이 예수 그리스도 안에서 찾은 비밀(secret)이었습니다.

 

   쟁기를 잡은 사람은 그 쟁기를 주신 분과 함께라면 모든 것을 할 수 있다는 믿음을 가지고 가야 합니다사도 바울은 그 믿음으로 일했습니다그 동일한 믿음이 우리에게도 있기를 기도합니다그 믿음이 그 어떤 어려움과 환난 앞에서도 흔들리지 않는 배짱이 두둑한 크리스천이 되게 할 것입니다사도 바울이 그랬습니다그래서 우리도 그래야 합니다선교지에 있는 모든 크리스천들도 그래야 합니다. 필리핀이, 미얀마가, 캄보디아가 무서운 속도로 변하고 있습니다. 그러나 돈과 부귀와 권세와 명예가 우리를 흔들지 못하도록 해야 합니다. 설령 남들보다 가진 것이 없어도 사도 바울처럼 기죽지 않고주님이 주신 [쟁기]을 단단히 잡고 천국의 푯대를 향하여 끝까지 달려가는 주님의 충성된 일군들이 되어야 합니다






양한갑선교사 (Joshua H. Yang) 

동남아 한센 선교회 Asia Leprosy Mission 
Korea (82) 010.8295.5516
Philippines (63) 0947.889.1221 
Myanmar (95) 0926.412.8188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선교지 기도제목 (12월 13일 Update) file 이성주 2018.11.29 5489
329 양한갑 선교사 - 필리핀, 선교통신 163호(12월 1일) 이성주 2019.12.02 15
328 김용인 선교사 - 멕시코, 선교지 소식(11월 27일) 이성주 2019.11.27 42
327 양한갑 선교사 - 필리핀, 중보기도를 부탁합니다. (10월 24일) 이성주 2019.10.25 191
326 이경철 목사 - 한국 맹인 대린원 교회(9월 24일) 이성주 2019.09.26 266
325 박요한 선교사 - 중국, 주님의 은혜(9월 24일) 이성주 2019.09.26 258
324 양한갑 선교사 - 필리핀, 은혜의 말씀(9월 7일) 이성주 2019.09.07 351
323 양한갑 선교사 - 필리핀, 양곤 보건국장 승인서 (9월 3일) 이성주 2019.09.05 283
322 최갑순 선교사 - 페루, 선교편지(9월3일) 이성주 2019.09.05 272
321 양한갑 선교사 - 필리핀, 선교통신 159호,기도응답(8월 30일) 이성주 2019.08.30 301
320 양한갑 선교사 - 필리핀, 긴급기도요청입니다.(8월 25일) 이성주 2019.08.26 374
319 김월림 선교사 - 아이티,기도편지(8월 21일) file 이성주 2019.08.22 311
318 양한갑 선교사 - 필리핀, 은혜의 말씀(8월 13일) 이성주 2019.08.13 408
317 양한갑 선교사 - 필리핀, 선교통신 158호(8월 8일) 이성주 2019.08.13 290
» 양한갑 선교사 - 필리핀, 은헤의 말씀(7월22일) 이성주 2019.07.22 441
315 김용인 선교사 - 멕시코, 선교지 소식(7월 20일) 이성주 2019.07.21 474
314 최갑순 선교사 - 페루, 선교편지(7월 17일) 이성주 2019.07.21 443
313 김성림 선교사 - 시에라리온,선교편지(7월 12일) file 이성주 2019.07.12 776
312 정사무엘 선교사 - 멕시코, 선교편지와 기도제목(7월3일) file 이성주 2019.07.08 733
311 김용인 선교사 - 멕시코,선교지 소식(6월 26일) 이성주 2019.06.27 679
310 양한갑 선교사 - 필리핀,선교통신 155호 (6월 26일) 이성주 2019.06.27 740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Next ›
/ 17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halom Church of Southern California | Address: 20050 South Vermont Avenue, Torrance, California, 90502 | Phone : (310) 787-1004