조회 수 6007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 - Up Down Comment Print

니카라과에서 드리는 선교소식

 

니카라과에서는 아기를낳은 산모중에서 무려37% 18 미만의 청소년이란 통계가 지난주간에 발표되어 청소년교육의 중요성이 새삼강조되고 있습니다.

더욱이 안타까운 것은거의 대부분의 아이 아빠가 함께 살지 않는다는 현실에 더욱 미혼모들의 장래가 어둡고 그만큼 빈곤의 악순환과성생활의 문란을 방치하는 결과를 가져오고 있기에  사회문제로 대두되고있는 현실입니다.

 

하나님의 은혜와 섭리는오묘하기 그지없습니다.청소년들을 위한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그렇게작년부터 준비하고 계획하였던 미용교실을 지난920 개원하였습니다.

니카라과 현지에서 마네킹과 가발그리고 가위등 구입하려고 여기저기견적을 받아보고는 깜짝놀랄  밖에 없었습니다. 1인당 200불이상이소요되는데다가

거울등 기본 설치비용까지 감안하면  4,000불이 필요한 사역이어서

마음뿐 선뜻 시작할 수가 없었습니다이미 작년에 등록을 받고서도말입니카라과에서 드리는 선교소식

니카라과에서는 아기를 낳은 산모중에서 무려 37% 18 미만의 청소년이란 통계가 지난 주간에 발표되어 청소년 교육의 중요성이 새삼 강조되고 있습니다.

더욱이 안타까운 것은 거의 대부분의 아이 아빠가 함께 살지 않는다는 현실에 더욱 미혼모들의 장래가 어둡고 그만큼 빈곤의 악순환과 성생활의 문란을 방치하는 결과를 가져오고 있기에 사회문제로 대두되고있는 현실입니다.

하나님의 은혜와 섭리는 오묘하기 그지없습니다. 청소년들을 위한 프로젝트의 일환으로 그렇게 작년부터 준비하고 계획하였던 미용교실을 지난 920 개원하였습니다.

니카라과 현지에서 마네킹과 가발, 그리고 가위등 구입하려고 여기저기 견적을 받아보고는 깜짝 놀랄 밖에 없었습니다. 1인당 200불이상이 소요되는데다가

거울등 기본 설치비용까지 감안하면 4,000불이 필요한 사역이어서

마음뿐 선뜻 시작할 수가 없었습니다. 이미 작년에 등록을 받고서도 말입니다.

해외한인장로회 47회뉴욕노회 정기노회를 제가 8년전까지 섬겼던 니카라과한인교회에서 개최하게 되어 이를 준비하면서 혹시나 하여 미용재료를 뉴욕에 문의를 드렸습니다. 뉴욕효신교회 장로님의 수고와 섬김으로 거의 1/10가격으로 뉴욕에서 구입하여 여러 노회원들이 나누어 가져다 주셨습니다. 제가 하려면 되는 일이 없지요.

하나님께서 하시니 그렇게 간단한 일을...

더욱이 제가 구입을 의뢰한 가발과 마네킹의 배가 넘는 실습재료를 뉴욕한인연합교회 성도께서 무명으로 헌물해 주셔서 절묘한 하나님의 사랑을 경험하게 하셨습니다.

현재 11명이 3개월 과정으로 2회씩 교육을 받고 있습니다. 시간을 내어 자원해서 지도해 주고 있는 니카라과한인회 부녀회장의 섬김으로 저들이 미용사 자격증을 획득하여 취직을 하거나 미용실을 개설할 있도록 교육하고 있습니다. 저는 기사로, 아내는 통역으로 두달쯤 따라다니다보니 이젠 제법 모델을 데리고와서 직접 머리를 자르는 수준까지 이르렀습니다. 122 주일 오후에는 소망교회 교인들을 대상으로 실제로 미용사역을 예정입니다.

직업이 없는 청년들을 위한 목공교실에 이어서 이제는 여성들을 위한 미용교실을

개설하기까지 여러 모양으로 섬겨주신 많은 분들께 감사를 드립니다.

지난 9 30일은 성서주일로 지켰습니다.

스페인어로 성경이 번역된 443주년이 되는 해로 지난 2002 니카라과 국회에서

9 마지막 주일을 성서주일로 지키기로 결의하고 대통령이 서명한 개신교회의 가장 축제일입니다. 도시마다 개신교회들이 연합하여 예배를 드리고 연합행사를 갖는등 다채로운 행사를 통하여 성서주일을 기념하였습니다. 니카라과에서는 개신교 유일의 가장 축제일로지키는 성서주간에는 연합부흥회, 교회대항 성경퀴즈대회나찬양경연대회등을 지역의 교회협의회별로 가져서 말씀을 우리에게 주시고 우리를 향한 하나님의 은혜와 사랑을 체험케 하시는 말씀을 묵상하는 귀한 주간으로 지키게 하셨습니다.

요즈음은 교회 개척을 위하여 거의 매일 부지를 찾는 일에 열중하고 있습니다.

보통 교회를 새로 개척하려고 저는 40여곳의 대지를 살펴봅니다.

가격도 가격이려니와 내전을 경험한 나라이다보니 법적으로 정리가 되지않아 문제를 안고있는 대지가 무척이나 많습니다. 소송중인 대지건수가 20만에 이르다보니

생각지도 못한 일들을 많이 경험하곤 합니다. 오래 전에 돌아가신 할아버지의 등기이전이 되지않은 , 내전으로 땅을 빼앗아서 현재 소송중인 , 아예 등기는 커녕 소유를 증명할 문서도 손으로 쓰여진 경우도 보았습니다. 대지구분도 아주 불분명합니다.

그러다보니 마음에 대지를 찾았더라도 가격, 등기여부,소송여부등 살펴보지않으면 낭패를 당하기 십상이기에 하나님의 인도하심을 구할 밖에 없습니다.

4개월의 노력끝에 14.15번째 니카라과 장로교회 부지를 확정하였습니다.

Masaya Quebrada Onda(께브라다 온다, 마사야시)지역에 산성장로교회를,

Tipitapa Campana(깜빠나, 띠삐따빠시)지역에 말씀장로교회를 개척하려고 합니다. 감사하게도 지난 2 마사야전도대회에서 여러모로 섬겨주셨던 부산산성교회 단기팀26명이 은혜와 감격을 모아서 난다스모산성교회와 마사야산성교회에 이어서세번째로 니카라과에 교회를 개척지원하기로 하였다는 정말 감사한 소식을 전해왔습니다. 내년 2 전도대회 기간중에 헌당예배를 드릴 예정입니다.

뉴욕말씀장로교회를 통해서도 하나님께서 지경을 확장하게 하셨습니다. 사실 해외한인장로회 뉴욕노회에 속한 뉴욕말씀장로교회는 규모가 작은 개척교회입니다.

약한 자로 강한 자를 부끄럽게 하시며, 작은 교회를 통하여 역사를 이루어가시는 모습을 바라보며 그저 감격할 따름입니다.

띠삐따빠시에서 수재민들을 위한 새정착촌인 깜빠나지역에서 우물사역을 하였습니다. 전체 450세대중 먼저 31가구의 서민주택이 들어선 지역에는 물이 공급되지않아 어려움에 처해 있어서 지역에 지난 1119-21 우물을 파서 물뿐만 아니라 하나님의 말씀인 생수도 공급하려고 합니다. 우물사역 날인 지난 19 한가족이 주님을 영접하는 기쁨을 주셔서 함께 사역하는 생명의 물팀의 힘을 더하게 하셨습니다. 말씀장로교회를 지역에 세워서 하나님의 지경을 넓히는 역사를 더해갈 것입니다.

선교동역자이자 아내인 김연희선교사에게 몇년전부터 뉴욕노회 참석차 뉴욕에 함께가자고 권하였지만 같이 다녀온 후에는 다시는 안가겠다는 겁니다. 왜그러느냐고 물었더니 많은 분들이 정말 저녁 늦게까지 일하고 수고하면서 어려운 중에도 섬기시는 모습을 보며 너무도 고맙고 미안해서 다시는 안가겠다는 겁니다.

제가 이런 제안을 하였지요. 다음에는 그냥 쉬었다만 오지 말고 호산나비젼미션에서 가르치는 검안교육을 받아보라고 권하였습니다. 단기선교팀들이 사역하고 남기고

안경들을 그냥 썩히기보다는 배워서 직접 사역하면 얼마나 효과적이냐고...

이제는 안경사역을 요청하는 교회나 지역에 제가 보조가 되어서 오히려 쫓아 다닙니다. 누구에게나 하나님께서 주신 달란트가 있는데 그냥 땅에 뭍고있지 마시기를 바랍니다.

129 둘째주일 오후에는 장로교회연합 찬송가경연대회를 개최할 예정입니다.

니카라과 개신교회에서는 성탄절 찬송을 '고요한 거룩한 ' 이외에는 아는 찬송이 없어서 성탄찬송을 부르는 교회가 전무합니다. 장로교찬송가에서 제가 선곡을 하고, CD 구워서 교회에 나누어주고 월요일마다 목회자회의때 찬송을 열심히 가르쳤습니다.

첨부파일 5개 ? 모든 첨부파일 다운로드모든 이미지 보기모든 이미지 공유
image001.jpg
53K 보기공유다운로드
image002.jpg
56K 보기공유다운로드
image003.jpg
63K 보기공유다운로드
image004.jpg
67K 보기공유다운로드
image005.jpg
63K

 

 

 




 


List of Articles
번호 제목 글쓴이 날짜 조회 수
공지 선교지 기도제목 (12월 13일 Update) file 이성주 2018.11.29 4097
326 도미니카 공화국 서준석 선교사님 선교지 소식입니다. file John 2012.11.21 8353
325 김용진 말라위 선교사님 file yongtaekim 2016.02.24 8141
324 필리핀 양한갑 최인영선교사 선교보고(2) 1 샬롬닷컴 2013.04.01 7855
323 중국 박요한 선교사 선교서신 file 최목사 2013.05.03 7791
322 안맹호 선교사의 미국원주민 선교사역 소식 ? 샬롬닷컴 2013.04.03 7278
321 아프리카 씨에라리온 김성림선교사님의 선교소식입니다. ( 1 ?) 4 file 샬롬닷컴 2013.01.21 6539
320 페루 박영환 선교사 '20주년 기념' 선교책자 소개 file 샬롬닷컴 2013.09.03 6305
319 도미니카 공화국 서준석 선교사님 선교지 소식입니다.(2) - 아이티 어린이 도서관 2 file 최목사 2012.12.04 6267
318 유례가 없습니다 동영상-말라위 김용진 선교사님 선교소식 샬롬닷컴 2013.10.03 6259
317 태국 치앙마이의 박문성 선교사님의 선교지 소식입니다. John 2013.04.05 6217
316 필리핀 양한갑 선교사의 2013년 선교통신 1 file 샬롬닷컴 2013.01.21 6175
315 태국 치앙마이의 박문성 선교사님의 선교지 소식입니다. John 2013.02.08 6156
314 하나님 정말 행복합니다/필리핀 양한갑 선교사의 선교통신 file 샬롬닷컴 2013.12.02 6086
313 가라 하셨습니다- 양한갑 선교사 file 샬롬닷컴 2014.05.08 6059
312 마라나타!-중국 박요한 선교사 file 샬롬닷컴 2014.01.06 6049
311 <양 한갑 선교사님의 임현수 목사님을 위한 기도 요청> yongtaekim 2015.03.05 6023
» 니카라구아 이동홍 선교사님 선교지 소식입니다. ( 2 ) John 2012.11.28 6007
309 2015년 과테말라 단기선교 보고 yongtaekim 2015.09.29 5986
308 니카라구아 이동홍 선교사님 선교지 소식입니다. ( 3 ) John 2012.12.03 5975
307 줄 것은 복음 밖에는 없기에/씨에라리온 김성림, 현나 선교사 file 샬롬닷컴 2013.12.02 5957
Board Pagination ‹ Prev 1 2 3 4 5 6 7 8 9 10 11 12 13 14 15 16 17 Next ›
/ 17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

Designed by sketchbooks.co.kr / sketchbook5 board skin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Shalom Church of Southern California | Address: 20050 South Vermont Avenue, Torrance, California, 90502 | Phone : (310) 787-1004